경제에 대한 이해

/경제에 대한 이해

세계 경제와 금융 시장에 엄청난 영향력을 갖고 있는 FRB

각 나라마다 중앙은행이 있다. 그 중 세계 경제 및 금융 시장 참가자는 항상 미국과 유로존 중앙은행의 발언에 주목한다. 통화 유통량이 많은 두 나라의 중앙은행 정책이 세계 경제 동향을 좌지우지하는 결정적 요인이 되기 때문이다. ▶ 중앙은행 중 가장 중요한 FRB 미국의 연방준비제도이사회 (FRB), 영국의 잉글랜드은행 (BOE), 유로존의 유럽중앙은행 (ECB), 오스트레일리아(호주)의 호주연방준비은행 (RBA), 스위스의 스위스국립은행 (SNB)은 중요한 [...]

금리를 올리거나 내릴 수 있는 중앙은행

금리는 예금 금리, 모기지 금리, 은행간 돈을 교환하는 콜금리 등 다양하다. 그러나 대체적으로는 중앙은행이 결정하는 금리를 말한다. 중앙은행인 한국은행은 경기에 따라 금리 수준을 결정한다. 경기 과열을 예방하기 위해 중앙은행은 정책 금리를 인상한다. 금리가 오르면 대출금리도 오르기 때문에 기업이 돈을 빌려서까지 공장을 짓지 않고 직원을 고용하지 않고 예금금리도 오르니 돈을 은행에 맡기게 된다. 반대로 경기가 안좋아지기 [...]

경제를 조절하는 금리

경기와 물가, 금리는 서로 밀접한 관련이 있다. 경제가 나은 상황이 계속되면 금리가 높아지는 경향이 있고, 경기가 침체되거나 악화되는 경우 금리가 낮아지는 경향을 보인다. ▶ 경기가 좋으면 금리가 올라간다 상품의 가격이 상승하는 것보다 소득이 증가하는 속도가 빠르면 생활은 풍족해지지만 그 반대로라면 생활이 힘들어진다. 한 나라의 중앙은행은 경기 과열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금리를 인상한다. 금리가 오르면 사람들이 [...]

돈이 돌면 경기가 좋아진다

경기가 좋고 나쁘고는 돈의 흐름이 원활하게 움직이는지는 보면 된다. 돈이 활발하게 움직이면 기업과 개인의 소득은 증가하고 상품과 서비스의 가격이 올라간다. 경기가 좋은 상태를 오래 유지하기 위해서는 금리 조절이 필수적이다. 환율 움직임에 따라 국가별 경제가 어떤 상태에 있는지 알 수 있다. ▶ 경기가 좋아지면 상품이나 서비스 가격이 올라간다 돈은 경제의 윤활유라고도 한다. 이 말은 돈이 활발하게 [...]